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3훈비, 23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단일 비행대대 최초, 최장시간 무사고

공군 제3훈련비행단(이하 ‘3훈비’) 제213비행교육대대는 대위 박주혁과 기본과정 조종사 중위(진) 김성욱이 탑승한 KT-1 항공기가 임무를 마치고 착륙함으로써 23만 시간 무사고 비행의 대 기록을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제213비행교육대대는 정예 조종사 양성을 위해 비행교육 과정 중 기본과정 임무를 맡고 있다. 1983년 8월30일부터 약 36년 2개월에 걸쳐 T-37 항공기와 국산훈련기 KT-1 항공기를 운용하며 23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거리로 환산하면 약 9950만 km로 지구둘레의 약 2500배, 달과 지구를 약 130번 왕복할 수 있는 거리이며, 공군 창군 이래 비행대대 최초이자 최장시간으로 기록했다.

제213비행교육대대장 박재기 중령은 “오늘 이룬 무사고 비행기록은 조종사뿐만 아니라 정비요원 등 모든 작전지원 요원들이 합심해 이룬 결과다”며 “앞으로도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정예 조종사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