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고성
고성군, 서울서 Goseong day in seoul 개최농·수·축산물 15년 만에 서울 공략

태고의 신비가 가득한 공룡나라 경남 고성군 우수 농·수·축산물이 지난 2004년 여의도 직거래 장터 이후 15년 만에 서울 시민들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해 서울 한복판에서 기획전을 개최했다.

6일부터 7일까지 양일간 서울 종로구 상생상회 앞에서 고성군 지역 내 20개 농·어가(업체)가 참여해 지역 내 농·수·축·특산물 100여 가지 품목 판매했다.

서울특별시 지역상생교류단이 운영하는 상생상회는 서울과 전국 각 지역의 먹거리, 관광, 축제, 일자리 등 다양한 지역자원 정보를 원스톱으로 제공하고 우수한 대표 농특산물을 홍보·판매하는 상생교류 및 협력 네트워크 플랫폼이다.

백두현 고성군수,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군의원, 군농협지부장, 농·수·축·산림조합장 등은 고성군 농·수·축산물과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를 서울지역에 알리기 위해 시가지 홍보를 했다.

특히 이날은 이인영 여당 원내대표,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정점식 국회의원,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허태일 재경향우회장 등도 초청해 고성군의 먹거리를 알리기도 했다.

남정석 셰프가 상생상회 지하 1층에서 고성군 특산물을 활용한 3가지 코스요리를 요리교실에서 선보여 서울지역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내년 4월17일부터 6월7일까지 52일간 ‘사라진 공룡, 그들의 귀환’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2020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 홍보 부스도 별도 마련하여 서울지역 홍보활동도 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서울 중심에서 열리는 기획판매전에서 고성군 농수산물이 재경출향인들과 서울시민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었다”며 “앞으로도 지역 농산물의 새로운 판로개척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