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남도, ‘2019 베스트 친절공무원 콘테스트’창원시 김성수·성향연 씨 ‘최우수’

경남도가 도청 신관대강당에서 ‘2019 경남 베스트(Best) 친절공무원 콘테스트’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콘테스트에는 도내 민원현장에서 도민을 가장 가까이에서 응대하는 일선 공무원 가운데 업무능력이 뛰어나면서도 친절한 말과 행동을 생활화하는 시·군 대표 21명 19팀이 참가해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현장에서 느낀 경험담을 진솔하게 전달했다.

최우수상의 영예는 <친절 중계석>이라는 주제로 발표한 창원시 김성수, 성향연 씨에게 돌아갔다. 우수상에는 <BCS(the Best Civil Service) 친절데스크>를 주제로 발표한 양산시 김나은 씨와 <친절한 배우>를 주제로 발표한 남해군 하선진 씨가, 장려에는 진주시 전수현 씨와 하동군 배금영 씨가 각각 선정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창원시 김성수, 성향연 씨는 각각의 민원처리과정을 스포츠 중계형식으로 발표하는 참신함을 보였으며, 본인들의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참가자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이외에도 다양한 소재로 이번 콘테스트에 참가한 21명의 공무원은 현장에서 경험한 살아있는 풋풋함과 마음에 와닿는 생생한 체험담으로 감동과 웃음을 선사해 시종일관 참가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친절콘테스트에서 입상한 5명에게는 도지사 상장과 시상금 300만 원(최우수 100만 원, 우수 각 70만 원, 장려 각 30만 원)을 수여했으며, 수상자 외 발표자 전원에게는 참가상을 전달했다.

한편, 이번 콘테스트는 경남도 인터넷방송 경남이야기(http://tv.gyeongnam.go.kr)를 통해 도민들에게도 선보일 예정이다.

천보빈 기자  happyqhr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보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