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
부산 신라대, 산청 시천면서 봉사활동 구슬땀

부산 신라대학교 학생 200여 명이 산청군 시천면을 찾아 일손돕기와 벽화그리기 등 봉사활동을 가졌다.

시천면은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신라대 학생들이 곶감 원료감수확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학생들은 시천면 10개 마을 농가를 찾아 일손을 도왔다. 또 재능기부 활동의 하나로 점동·국동마을에서 벽화그리기도 진행했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신라대학교 학생들은 “우리 농촌지역에 청년들의 일손이 꼭 필요하다는 것을 체감했다. 앞으로도 우리 농촌을 활기차게 만드는 봉사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