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남소방본부, 수능대비 소방안전대책 추진수능시험장 70개소 집중점검
수험생 시험장 이송 적극 협조

경남소방본부는 14일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안전성 확보와 원활한 시행을 위해 소방안전대책을 추진한다.

올해 경남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 인원은 총 3만2554명으로, 시험장은 103개교 1271개 교실에서 치러진다.

이에 경남소방본부는 수능이 치러지는 경남지역 70개 학교에 대해 소방시설 유지관리상태 및 비상구 등을 집중 점검했으며, 불량대상 8개소에 대해 예비소집일 이전까지 개선토록 조치했다.

아울러, 3교시 영어 듣기평가 시간에는 소방차량 경적(사이렌)을 자제해 소음으로 인한 수험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로 했으며, 입원 수험생 및 거동 불편한 수험생이 안전하게 시험장까지 이동할 수 있도록 이송 요청 시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그리고 시험 종료 후 수험생들의 이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일반음식점, 피씨(PC)방 등 다중이용업소 밀집지역의 화재예방 순찰을 강화할 예정이다.

허석곤 경남소방본부장은 “원활한 시험 진행과 안전성 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수험생들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예찰활동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유진 기자  tjsdndbwls12@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