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두모마을 두꺼비축제, 최우수 농촌축제 선정농림축산식품부 지원 65개
농촌축제 중 9개 축제 포함

‘남해를 담은 두모마을 두꺼비축제’가 농림축산식품부가 선정한 최우수 농촌축제에 선정됐다.

남해군에 따르면 올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지원하고 있는 65개의 농촌축제 중 두모마을 두꺼비축제를 포함한 9개의 최우수 축제가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상주면 두모마을은 지난 2005년부터 휴경지를 활용한 유채꽃밭을 조성했으며, 유채꽃밭을 찍은 사진작가의 사진이 출품전에 나가면서 조금씩 알려지기 시작했다. 지금은 다랭이논에 흐드러지게 핀 유채꽃밭이 널리 알려져 봄에 가고 싶은 장소 10곳에 선정되기도 할 정도로 아름다운 관광명소로 지난 2017년부터 3년간 농촌축제를 개최해 왔다.

올해 축제는 유채꽃단지에 있는 두꺼비바위에서 풍년과 풍어, 다산을 기원하는 기원제를 올렸고 이어, 마을주민 화합한마당 행사를 진행했다.
특히, 두모마을의 아름다운 풍광에 반해 귀촌한 귀촌인들이 참여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주민모두가 함께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만들어 화합의 축제를 만들었다.

손대한 두모마을 이장은 “두꺼비바위가 마을의 번영과 주민들의 건강을 챙겨줄 것으로 기대하며 매년 한 번이라도 전체 주민이 한 자리에 모여 화합과 친목을 다지는 우리들만의 축제로 지속적으로 계승되길 바란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농림축산식품부는 지자체와 협력해 농촌생활·경관·전통 등을 소재로 농촌공동체 활성화와 도농교류 촉진을 유도하고, 농촌여성들의 복리·후생을 증진하기 위해 농촌축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