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정의당 진주시위, 11월 작은강연 개최박창진 정의당 위원장 초청 강연

정의당 진주시위원회(위원장 김용국)와 정의당 경상대학교 학생위원회(위원장 권지우)는 20일 오후 7시30분 경상대학교 교양동 (24동) 171호에서 ‘지지않을 용기’ - 을의 비상 이라는 주제로 강연이 열린다.

정의당 진주시위원회와 정의당 경상대학교 학생위원회 주최로 열리는 이날 강연은 플라이백(2019년 2월 18일·메디치미디어) 도서 저자이기도 한 박창진 정의당 국민의 노동조합 특별위원회 위원장이 강연할 예정이며, 시민과 당원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이번 강연을 통해 지난 2014년 땅콩회항 이후 투쟁과정을 비롯한 노동, 갑질, 인권 등 위주로 강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강연을 진행하는 박창진 정의당 국민의 노동조합 특별위원회 위원장은 지난 2014년 대한항공 사무장으로 근무할 시에 땅콩회항 사건으로 인사상 불이익을 받은 이후에 대한항공과 조현아 전 부사장을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지난해 12월에 치뤄진 1심에서 대한항공이 박창진 전 대한항공 사무장에게 2000만 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에 이어 올해 11월5일 2심에서는 금액이 상향된 7000만 원을 대한항공이 박창진 전 대한항공 사무장에게 배상하라고 판결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