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2019학년도 고1·2 마지막 전국연합 학력평가경남 155개 고교 5만5859명 응시

경남도교육청은 20일 ‘2019학년도 11월 고1·2 마지막 전국연합 학력평가’를 전국적으로 실시한다.

이번 평가는 경기도교육청에서 출제·주관했으며, 종전과 마찬가지로 오전 8시40분부터 오후 5시40분까지 국어, 수학(가형, 나형),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 과학, 직업) 및 제2외국어·한문 전 영역에 걸쳐 이뤄진다.

전국 17개 시·도 교육청이 동시에 진행하는 이번 평가에는 도내 고1 155개교 2만8052명, 고2 155개교 2만7807명 총 5만5859명이 응시를 희망했다.

이 평가는 고1·2학년이 올해 마지막으로 치르게 되는 전국연합 학력평가로써 학생 개인별 학습결과 및 학업역량을 점검하는 기회로 활용된다.

한국사의 경우 학교 교육과정상 편제돼있는 학교의 경우에는 학생 전원이 응시해야 하며, 미편성교는 자율에 맡긴다.

이번 평가의 정답과 해설지는 평가가 완전히 종료된 후 학생들에게 배부하며, 개인별 성적결과는 내달 9일부터 27일까지 3주 간 온라인으로 출력가능하며, 학생들은 평가결과를 통해 개인별 학력점검의 최종 기회로 활용할 수 있다.

이상락 교육과정과장은 “도내 고등학교 1·2학년 학생들이 1년 간 학습한 교과별 내용을 점검해봄으로써 자신이 쌓아온 학업역량을 파악할 수 있으며, 내년도 학습계획 수립에도 많은 도움을 얻을 수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하니 기자  lhnqpqp@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