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하동군, 농특산물 부산 해운대구 특판전자매결연도시 부산 동래구
28·29일 해운대구 특판전

하동군은 28·29일 양일간 부산시 해운대구청에서 ‘2019 하동 농특산물 특판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운대구 특판전은 지난 7·8일 동래구 특판전에 이어 부산 자매결연도시에서 열리는 두 번째 직거래장터다.

이번 해운대구 특판전은 지난해 특판전 장소였던 해운대구 이마트 주차장에서 해운대구청으로 장소가 변경되는 만큼 해운대구 주민뿐만 아니라 구청 직원들의 관심도 클 것으로 기대된다.

특판전에는 섬진강자연재첩수산, 정과정농원, 전통이레식품 등 지역 내 12개 업체가 참여해 재첩국, 대봉감, 장류, 새싹삼, 김부각, 하옹고 등 150여 품목을 홍보·판매하고, ‘섬진강 명물’ 재첩국 시식 행사도 갖는다.

그리고 해운대구청에서는 행사 당일 선착순 300명에게 장바구니 ‘에코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마련해 일회용품 줄이기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동래구에 이어 해운대구 주민들에게도 하동의 우수 농특산물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고, 하동 농특산물이 지속적으로 부산지역에 판매될 수 있도록 농특산물 마케팅활동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한성 기자  j11s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