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남도 첫 ‘아파트공동체의 날’ 4일 개최“아파트공동체를 찾아라” 8개 팀 본선 경합
주민공동체 활동 관심높이고 발전방향 모색

경남도가 4일 오후 경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첫 ‘아파트공동체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도내 아파트 주민공동체 활동 사례를 소개해 아파트 내 주민공동체 활동에 대한 도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향후 발전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아파트공동체 활동을 찾아라!’ 발표대회로 진행되며, 1부 공동체 발표대회, 2부 전문가 특강 및 시상으로 이뤄진다.

발표에 나서는 공동체들은 프리젠테이션 발표, 동영상, 공연 등으로 활동을 소개한다. 또한 민문식 광주 마을분쟁해결센터장을 초청해 타 지역 아파트공동체의 다양한 분쟁 해결사례를 듣는다.

발표대회는 전문심사단 평가 50%, 청중평가단 선호도 50%를 합산해 대상 1팀, 우수상 3팀, 장려상 4팀을 선정하고, 선정된 팀에는 도지사 표창이 주어진다.

앞서 경남도는 아파트 공동체 우수사례 공모를 진행했으며 △거제 대동다숲아파트 △김해 장유예가1차아파트 △김해 e편한세상봉황역아파트 △밀양 삼문휴먼시아파트 △양산 웅상푸르지오아파트 △진주 하대현대아파트 △창원 봉림휴먼시아아파트 △감계힐스테이트3차아파트를 발표 우수사례로 정했다.

이날 행사에는 아파트 주민모임 및 관리직원, 주택관리공단 등 기관·단체, 시·군 공무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사회혁신추진단(055-211-4773)으로 문의하면 된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