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박은경 통영RCE 이사장, 통영교육상 수상통영에 지속가능발전교육 정착 공헌

제16회 통영교육상에 박은경 통영시지속가능발전교육재단 이사장과 진영욱 전 유영초등학교 교장이 상을 수상했다.

통영교육지원청은 통영교육지원청 1층 대강당에서 지역 내 교장을 비롯한 교원, 수상자 가족, 교육지원청 직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6회 통영교육상 시상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박은경 이사장은 인류학자로 전 세계 인류가 해결해야 될 문제에 대해 전 지구적 협력을 이끌어 내는 전문가로 평생을 일해 왔다. 지난 2005년 통영명예시민으로 인증받은 후 통영시가 2005년 국내 최초이자 세계에서 8번째로 유엔산하의 ‘지속 가능한 사회를 위한 교육거점도시(RCE)’로 지정되는데 중점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특히, 통영지역에 지속가능발전교육(ESD)를 도입해 15년 동안 다양한 교육을 통해 ESD를 정착·확산시키는데 큰 공헌을 했다.

박은경 이사장이 활동하고 있는 통영RCE는 ‘교육으로 여는 녹색미래 유엔환경교육도시 통영’을 목표로 지난 2005년부터 민관협력네트워크를 바탕으로 15년 동안 환경교육을 중심으로 한 지속가능발전교육을 운영해 왔다.

지난 2005년 RCE가 통영에 설립된 지 5년 만인 2010년에는 통영시지속가능발전교육재단을 출범했으며, 지난 2012년에는 ‘세상을 바꾸는 5일간의 착한 교육 축제’라는 슬로건 아래 세계 RCE 총회를 통영에서 개최하는 데 주역을 담당했다.

인구 14만의 작은 도시에 지속가능발전교육 전문가들이 모여 미래 비전을 정립하고 향후 실천과제를 담은 ‘통영선언문’을 채택했다. 이런 노력들을 인정받아 지난 2013년에는 대한민국 친환경대상에서 교육 부문 유일 수상의 영광을 안았으며, 2015년에는 한국 최초 지속가능발전센터인 ‘통영RCE 세자트라숲’을 개장해 한국을 넘어 아시아·태평양지역에 생태환경의 중요성을 교육하고 있다.

올해에는 유네스코심포지엄을 통영에 유치해 성공적으로 마무리 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김유진 기자  tjsdndbwls12@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