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공직자 정책개발 발표대회 개최참신하고 톡톡 튀는 시책 쏟아져


거창군은 군청 대회의실에서 ‘거창군 공직자 정책개발 발표대회’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거창군 공직자의 기획력·발표력 향상과 거창군 맞춤형 정책개발을 위해 개최했으며, 다양한 부서에 소속된 37명의 공무원들이 8개 팀을 구성해 군정 전반에 대한 발전시책을 연구하고 발표했다.

‘도시재생! 기억재생! 치매예방!’이라는 주제로 발표한 보건소의 조희진 주무관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거창군이 친구 추가됐습니다’라는 주제로 발표한 안전총괄과의 김영훈 주무관이 우수상을,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자동차세 조례개편’이라는 주제로 발표한 고제면의 손희원 주무관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올해 거창군에서는 군민과 공직자들을 대상으로 총 278건의 다양한 제안을 접수받아 우수한 제안은 적극 도입해 시행하고 있으며, 우수제안에 대한 시상금지급, 벤치마킹 기회제공 등 다양한 지원정책도 추진했다.

구인모 군수는 “공직자들의 다양한 정책개발은 곧 거창군 발전의 큰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확신하며, 앞으로도 거창군 공직자들은 군을 책임질 미래 먹거리사업 발굴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손재호 기자  s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