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3·1운동·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사업 간담회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도청에서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자문위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고 8일 밝혔다.

100주년 기념사업 경남도 자문단은 지난해 12월 대한민국의 과거 100년과 경남미래 100년을 제시하기 위해 보훈, 사회 종교, 문화예술, 장애인 단체 등 다양한 분야의 33명의 위원들로 이뤄졌다.

자문위원들은 100주년 기념사업의 기획 단계부터 참여해 사업추진 방향설정, 기념사업 추가 발굴, 사업 홍보 등 주요 역할을 맡았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100주년 기념사업의 다양한 방면에서 적극 참여해주신 자문위원들의 그간의 노고를 격려하고 의견을 청취했다.

김경수 지사는 자문단의 활동에 감사를 표하며 “아이들이 역사를 바로 알 수 있도록 독립운동을 포함해 호국, 민주화 유적지까지 현장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해보겠다”며 “자문위원님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역할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간담회 이후에는 100주년 기념사업 성과를 공유하고 기념하기 위한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별전시회를 다함께 관람했다.

특별전시회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경남도청 본관 2층 갤러리에서 오는 31일까지 ‘기억! 공감! 그리고 희망!’이라는 주제로 열리고 있다.

이하니 기자  lhnqpqp@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