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대한민국 혁신도시’ 창원시·구미시와 상호협력시·대학·혁신기관·스마트산단 간 상호협력 기대

창원시는 9일 스마트선도산단 선진사례 벤치마킹을 위해 경북 구미시장이 창원시를 직접 찾았다고 밝혔다.

지난 9월10일 인천남동국가산단과 구미국가산단이 내년 스마트산단으로 추가 지정돼 그동안 구미시 실무진들은 경남창원스마트산단사업단을 총 2회 방문했다. 이어 선도산단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장세용 구미시장을 포함한 직원들과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경본부장 등 20명이 9일 창원시를 방문한 것이다.

이날 허성무 시장은 새롭게 시작하는 구미스마트산단 구축을 위한 노하우공유 등은 물론, 대한민국의 혁신도시인 두 지자체 간 대학·혁신기관·스마트산단 등의 상호 유기적인 협조체제 구축으로 선도사례 전파와 정보교류를 통한 동반성장 등을 상호 협조키로 했다.

이후 구미시 견학단은 경남창원스마트산단사업단(단장 박민원)을 방문해 사업단구성과 추진과정 및 우수사례 등을 살피고, 두산중공업과 태림산업을 방문해 스마트공장 견학을 통해 창원국가산단의 스마트산단조성에 대한 개괄적인 실태를 파악하고 구미국가산단에 접목할 분야를 분석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4차산업혁명을 선도하는 미래형 스마트산단조성을 목표로 창원국가산단이 제조업의 부흥과 산업혁신을 위한 디딤돌이 돼 대한민국 경제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다 해낼 것이다”며 “구미시와 정보교류 및 상호 협력을 통해 스마트산단의 성공적인 모델 창출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유진 기자  tjsdndbwls12@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