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통영충렬여고, 서울대학교 수시 2명 합격지역 명문으로 자리매김 우뚝

2020학년도 서울대학교 수시모집 합격자가 예정보다 하루 이른 지난 9일 오후 5시에 발표됐다.

발표결과에 따라 지역 각 학교의 표정이 갈린 가운데, 지난해와 비교해 서울대학교 수시전형의 지역 합격률이 다소 낮아진 것으로 파악되는 상황에서 충렬여자고등학교에서 2명의 합격생이 배출됐다는 소식이 눈길을 끌었다.

거제고등학교와 함께 통영, 고성, 거제 지역에서 가장 많은 합격자를 배출했다.
 
서울대학교 경제학부에 합격한 김성빈(19) 학생은 “학교에 수강한 국제경제과목이 기억난다. 경제학과로 진로를 정하는데 영향이 컸다. 또한, 독서활동을 교과활동과 연계하는 등 선생님들의 활동설계가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서울대학교 화학부에 합격한 박소현(19) 학생은 “충렬여자고등학교에 자연계열 학생 수가 적어 고등학교를 선택하는 당시에 망설였지만, 과제연구 등 나에게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있어 지금의 결과가 나왔고, 충렬여자고등학교는 탁월한 선택이었다”며 합격의 기쁨을 표현했다.

충렬여자고등학교 이치은 교장은 “학생 맞춤형 프로그램을 통해 키워온 학업 및 진로 역량을 대학에서 높이 평가한 결과라고 생각하고, 대학진학에 관해서는 탁월한 노하우가 필요하다. 앞으로 더 성장하는 충렬여자고등학교를 주목해 달라”며 지역사회의 관심을 당부했다.

이하니 기자  lhnqpqp@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