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시 다함께돌봄센터 정주여건 우수 지자체 수상기초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선정

진주시는 11일 오후 전북 혁신도시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2019년 제1회 혁신도시 성과보고 대회’ 우수 사례 시상식에서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 상은 혁신도시우수사례선정위원회 심의를 통해 혁신도시 종합 발전계획 이행 실적평가 중 정주여건 개선부분에 기여한 공이 큰 자치단체 또는 개인에게 수여되는 상으로써 혁신도시 이전 기초자치단체 중 진주시가 유일하게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진주시가 혁신도시 내 유아숫자와 비교해 부족한 초등학생 돌봄서비스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전액 시비로 혁신도시 내 다함께돌봄센터를 개소·운영함으로써 이전 기관 정주여건개선 노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시는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마을돌봄 공동체구축을 위해 지난 4월 진주시가좌다함께돌봄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현재 3개소의 다함께돌봄센터를 개소해서 운영 중에 있으며, 내년에는 초장동 지역에 1개소를 더 추가 운영해 초등학생 돌봄 사각지대를 해결해 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혁신도시의 정주여건개선을 위해 수요와 욕구를 반영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나아가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 아동 친화적 도시 진주를 만들기 위해 더욱 매진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