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바르게살기하동군협, 강연회·모범가정상 시상13개 모범가정, 군협의회장상 수여

바르게살기운동하동군협의회는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윤상기 군수를 비롯해 바르게살기군협의회 임원, 읍·면 위원회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도덕성 회복운동 강연회 및 제15회 모범가정상’ 시상식을 가졌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공감’을 주제로 한 심홍규 경남도평생교육원 강사의 도덕성회복강의에 이어 국민의례, 행동강령낭독, 유공회원 표창 전수 및 모범가정상 시상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윤용현 청암면위원장이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고 정차희 북천면 회원 등 2명에게 도지사 표창, 김미자 군협의회장에 지방경찰청장 감사장, 신희자 횡천면부위원장에 바르게 금장, 박성규 악양면 회원에 중앙협의회장 표창, 노점남 하동읍 회원 등 2명에 도협의회장 표창이 전수됐다.

그리고 옥종면 윤재희 가정에 경남신문과 바르게살기경남도협의회가 공동 주관한 아름다운가정상 대상이 수여됐으며, 모범가정상을 수상한 하동읍 고덕자 씨 등 13명에게 바르게살기하동군협의회장상이 수여됐다.

모범가정상은 사회의 기초 단위인 가정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시점에서 ‘바르게 사는 모범가정’을 발굴함으로써 건강한 사회 분위기조성에 기여하고자 시상하고 있다.

윤상기 군수는 “올해도 헌신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군민의 든든한 울타리가 돼준 여러분에게 고맙다”며 “올해 기운 넘쳤던 활동만큼 내년에도 활기찬 활동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