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 주상면 ‘좋은 이웃들’ 복지사각지대 지원

거창군 주상면과 거창군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대표 이남이)이 함께 협력해 원성기마을에 거주하는 복지사각지대 홀로노인 주거환경개선으로 단열출입문 설치 및 청소봉사를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대상자는 생활고를 겪고 있으나 도시에 있는 자식들의 사정으로 인해 안타깝게도 생계 및 돌봄혜택을 받지 못하는 복지사각지대 홀로노인으로 복지 이장이 발굴하고 민관이 협력해 긴급 지원을 하게 됐다. 

현장방문을 통해 낡은 목재 미닫이문이 고장 나서 겨울 칼바람이 틈새로 불어들어와 전혀 난방이 되지 않았으며, 노약해 집안청소는 전혀 신경 쓰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장시방 주상면장은 “마을복지리더의 역량강화를 통해서 부족한 행정력을 보완할 수 있는 촘촘한 주민조직망을 구축해 복지사각지대와 위기가구 제로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발굴 대상자에게는 민관이 공조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주상면은 이 홀로노인을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서 생활실태를 면밀히 조사해 기타 다른 복지욕구도 해소토록 다양한 자원을 지속적으로 연계할 계획이다.
 

손재호 기자  s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