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시, 내년부터 생활쓰레기수거 시간변경종전 오전 3시~12시, 오전 5시~오후 2시
진주시가 내년 1월1일부터 음식쓰레기 수거시간을 변경해 운영한다.

진주시는 내년 1월1일부터 동지역 및 읍·면 일부 지역의 생활쓰레기수거 시작 시간을 오전 5시부터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수거 시간변경은 환경부 ‘환경미화원의 근로환경개선 지침’에 따른 사항으로 환경미화원의 근무시간이 지금까지 오전 3시에서 낮 12시에 마치던 것이 오전 5시부터 오후 2시로 변경됐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시는 쓰레기수거 시간이 출퇴근 시간과 맞물려 도심지역 교통혼란이 예상돼 주요 대로변과 단독주택 밀집 지역에 대해 우선 수거를 하고, 그 외 지역에 대해서는 주변 여건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영한다. 

또한, 시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대책을 수립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거 시간변경은 환경미화원의 근로환경개선과 안전을 위해 실시하는 만큼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한다”며 “생활쓰레기 배출시간을 지켜 성숙한 시민의식을 통해 깨끗한 진주 이미지 만들기에 동참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진주시 종량제봉투 배출은 월·수·금요일, 음식물쓰레기 일·화·목요일 오후 8시부터 자정까지 집 앞 배출을 하면 다음날 수거를 하는 체제로 운영하고 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