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거제
거제 물량장 앞바다 승용차 추락운전자 등 2명 사망

거제 앞바다에 승용차 1대가 추락해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일 통영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일 오전 7시23분쯤 거제시 사등면 사등리 한 물량장 앞바다에 엑센트 승용차가 추락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A (20)씨와 조수석에 탄 B (18·여)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이날 오전 7시쯤 물량장 경비원이 차에서 내려 직접 차를 살피던 A 씨를 목격했다. 당시 엑센트가 물량장 정문에 설치된 구조물에 걸려 정차한 상태였다.

경비원은 7시23분쯤 차량이 보이지 않자 급히 112를 경유해 통영해양경찰서로 추락 신고를 했다.

신고를 접수한 통영해경은 통영구조대와 거제고현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해 7시57분쯤 B 씨를, 8시8분쯤 A 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진 뒤였다.

차량은 크레인차를 이용해 인양 후 거제의 한 자동차정비사업소로 견인조치했다.

통영해경은 운전미숙으로 차가 바다에 빠진 것으로 보고 주변 CCTV 및 목격자 상대 정확한 경위 등을 수사하고 있다. 또 숨진 2명에 대해 부검을 의뢰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