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읍, 홀로 사는 어르신 동절기 주거환경개선사업

거창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신영수, 민간위원장 손재호)는 지역 내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사업 대상자는 기초생활수급자로 혼자 생활하고 있었으며 집이 너무 낡고 주거환경이 매우 열악해 거창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의를 통해 집수리를 지원하기로 했다.

집수리에 필요한 예산은 거창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가나건설(대표 박창흠)이 연계해 거창군 공무원노조(위원장 변현일), 거창군 의용소방대 연합회(회장 전숙향), 송정마을(이장 이명기), 자원봉사회(회장 김만순) 등 여러 단체의 후원으로 입식 부엌 설치 및 도배·장판, 싱크대, 가스레인지 교체 등 열흘간 부엌을 깔끔하게 단장했다.

주거환경 개선사업 대상자 전모 씨는 “집수리는 엄두도 못 내고 이번 겨울을 어떻게 보낼까 걱정이 많았는데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겨울을 비롯해 사계절 쾌적한 공간에서 걱정 없이 보내게 됐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손재호 기자  s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