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 국가지원지방도 67호선(명정~광도) 우회도로 개설국토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선정
통영 국가지원지방도 67호선(명정~광도) 우회도로 개설 구간 항공사진.

남부내륙철도(KTX) 개통에 대비, 급증하는 통영 죽림 신도시 인구의 시내진입 시 유일한 국도14호선(국지도 67호선 중복) 대체 신교통망 구축이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하고 기획재정부에 제출됐다.

기획재정부는 1년간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일괄예비타당성 조사를 거쳐, 국토부와 협의 후 5개년 계획을 수립 및 고시할 예정이다.

우회도로 개설은 5.1㎞로 (터널 2개소 2.5㎞, 해상교량 0.9㎞)로 총 사업비는 1400억 원이 투입되는 대형사업이다.

통영시는 정부정책으로 진행 중인 통영 폐조선소 재생사업의 성공과 국민신뢰회복을 위해 국지도 67호선 우회도로는 꼭 필요한 사업임을 인식하고 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