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겨울방학 방콕 탈출 “농촌 자연 느끼세요”자연 농촌체험 프로그램 추천
농업·농촌 자원 인성발달 도움

추운 날씨로 인해 자칫 집에서 스마트폰으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겨울방학 기간 동안 자연 속에서 가족들과 함께 즐거움과 배움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추천했다.

경남농기원은 농촌교육농장은 농업·농촌의 자원을 활용해 농업의 소중한 가치를 인식시키고, 교육·환경·생태 등 농업·농촌의 다원적이며 복합적인 가치를 느끼고 배울 수 있다고 밝혔다.

이미 많은 선진국에서는 농업·농촌의 교육적이고 정서적인 가치 등 다원적인 기능을 인정해서 다양한 교육농장들을 육성하고 있으며, 학생과 학부모들도 농촌교육농장의 프로그램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지난 2007년부터 지난해까지 123개소 농촌교육농장을 육성하고, 단순한 농촌체험에서 교과과정과 연계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과 품질향상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지난해에는 농촌진흥청으로부터 도내 24개소 농촌교육농장이 신규로 품질인증을 받아 전국에서 가장 많은 41개소 품질인증 농장이 운영됐다.

겨울방학 동안 방문할 수 있는 교육농장을 소개하면 먼저 사천시에 위치한 ‘그리운 순이 교육농장’이 있다. ‘그리운 순이 교육농장’은 제철 과일인 ‘딸기’를 주제로 한 식물 교육, 딸기 수확, 딸기 피자 등 음식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는 곳으로 온 가족이 모두 체험을 할 수 있고 덤으로 제철 딸기까지 맛볼 수 있는 곳이다.

진주시 소재 ‘물사랑 교육농장’은 ‘물과 함께 생활이야기’란 주제로 물사랑 교육과 진로, 문화체험과 슬로푸드 체험 등을 연중 운영하고 있다.

의령군 자굴산 자락에 위치하고 있는 ‘청아생태 교육농장’은 ‘새’를 중심 주제로 한 교육프로그램과 깃털공예, 알공예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겨울철 우리 전통 놀이도 즐길 수 있다.

고성군 ‘정동목장 교육농장’은 살아 있는 소와 교감할 수 있는 곳으로 직접 젖소에게 건초도 주고 우유도 짜 볼 수 있으며, 이곳에서 생산된 치즈로 피자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창원시 다감농원 △진주시 꽃오름 △통영시 나폴리·통영맛기찬딸기 △사천시 요라파영농조합법인·콩지은·사천식물랜드 △김해시 한림알로에 △밀양시 청정표고마실·향우당 △거제시 리미팜 △양산시 풀과꽃이야기 △산청군 지리산웃음꽃 등이 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