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국내 최대 돔형 유리온실 ‘거제 정글돔’ 개장열대온실 흑판수 등 300여 종 1만여 그루
돔 밖 150여 종 2만여 다양한 수변 정원 조성
거제섬꽃축제 동안 현장 관람객을 대상으로 사전 공개된 국내 최대 규모 돔형 유리온실 ‘정글돔’

국내 최대 규모의 유리온실인 ‘정글돔 거제식물원’이 17일 정식 개장한다.

거제시에 따르면 지난 16일 거제면 농업개발원 내 거제식물원(자연생태테마파크) 정식 개원 행사를 열고 이튿날부터 일반에 공개한다.

거제식물원은 국비 130억, 도비 38억, 시비 112억 등 총 280억 원을 들여 3만6664㎡에 돔형 열대온실, 야외생태연못, 잔디광장, 편의시설 등을 조성했다.

거제식물원의 열대온실은 7500여 장의 삼각형 유리를 이어 붙인 거대한 반구형 정글돔 형태이다. 정글돔은 밖에서 보면 흡사 달걀을 반으로 잘라 놓은 듯하다. 세로는 길고, 가로는 짧은 타원형으로 최대 높이 29.7m, 장축 90m, 단축 58m, 총면적 4100㎡ 다. 돔형 유리온실 식물원으로 국내 최대 크기를 자랑한다.

열대온실에는 흑판수와 보리수나무, 카나리아야자, 미인수, 극락 조화 등 300여 종 1만여 그루의 열대 식물이 있다. 또 커다란 바위산과 동굴로 이뤄진 암석원, 10m 높이의 인공폭포와 조명으로 연출된 빛 동굴, 영상을 활용한 정글 동물 등 다양한 볼거리를 꾸며 놓았다. 돔 밖에도 150여 종 2만여 주의 다양한 식물 군락과 수변 정원이 조성돼 있다.
     
정글돔은 지난해 10월 개막한 제14회 거제섬꽃축제 때 사전 공개했는데 당시 9일간 6만2000여 명이 이곳을 다녀갔다. 거제시는 공식 개장 시 연간 250만 명의 관람객을 맞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지금까지 전국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독특한 형태의 열대온실”이라며 “거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보다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새로운 식물문화를 즐기는 시설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글돔 관람 시간은 동절기(11~2월) 오전 9시30분~오후 5시(오후 4시 매표·입장 마감), 하절기(3~10월) 오전 9시30분~오후 6시(오후 5시 매표·입장 마감)다. 입장료는 성인 5000원(거제 시민 4000원·20명 이상 단체 3000원)이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