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 진해구 가정복지과, 외식의 날 전통시장서 점심

 
 창원시 진해구 가정복지과(과장 김덕)는 14일 ‘외식의 날’을 맞아 직원들과 함께 중앙시장을 찾았다.

 짧은 점심시간이지만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마음을 더하기 위해 중앙시장을 방문했다. 식사 후에는 창원사랑상품권으로 간식을 구입하며 지류형 창원사랑상품권 이용 홍보활동도 함께 추진했다.

 김덕 가정복지과장은 “전통시장은 코로나19의 여파와 경기침체로 시장골목에서 방문객을 만나기 힘들 정도이다. 지역 상인들의 어려움을 돕기 위해 직원들이 전통시장 이용에 앞장선다면 다소나마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직원들의 전통시장 이용을 당부했다.

 진해구 가정복지과 직원들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워진 화훼농가 살리기 활동에도 동참하여 지역주민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천보빈 기자  happyqhr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보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