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하동 옥종농협, 인재양성기금 1000만 원 기부2016년부터 매년 1000만 원씩
정명화 조합장 8년째 자동이체

하동군장학재단(이사장 이양호)은 옥종농협협동조합(조합장 정명화) 임원진이 지난 21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장학기금 10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옥종농협은 앞서 지난 2016년부터 매년 1000만 원씩 미래인재양성기금을 내놔 지금까지 총 5000만 원에 이른다.

정명화 조합장은 “마음을 모아준 이사와 조합원 여러분께 감사하다”며 “지역 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갖고 하동의 미래를 밝혀주는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는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말했다.

정명화 조합장은 평소에도 하동사랑에 큰 관심을 보이며 지난 2012년부터 8년째 매달 후학사랑 자동이체에 동참하며 지역의 인재 육성에 힘을 쏟고 있다.

윤상기 군수는 “5년째 이어온 통 큰 기부에 감사드리며 기부한 고귀한 의미와 숭고한 뜻을 받들어 소중하게 쓰겠다”며 “하동미래 100년을 준비하는 알프스 하동의 인재들에게 희망의 선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조합원의 복지증진을 위해 13억8700만 원을 지원한 옥종농협은 제3기 여성대학 운영, 2회 연속 결혼이민여성교육 등으로 조합원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또 지자체 협력 사업으로 북천지점 소규모 농산물산지유통센터 건립, 수정벌지원사업, 영농폐기물사업, 드론항공방제사업과 아름다운농촌마을 들녘가꾸기 사업으로 북천직전마을 은상 수상 등 농업의 공익적 가치 확산으로 지역사회와 농가 소득증대에 이바지하고 있다.

특히 하나로마트 업적 우수 연속 2회 수상으로 직원 특별승진, 지난해 상반기 우수생산자 조직상, 전국우수생산자 조직육성 연도대상, 농협 제58주년 기념 총화상을 수상하는 등 다수의 수상으로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우수농협으로 이름나 있다.

정한성 기자  j11s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