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교육지원청, 사랑의 헌혈로 코로나19 위기 극복 앞장코로나19로 혈액 부족 “헌혈 진주교육가족 모두 함께해요”

 진주교육지원청(교육장 허인수)은 4일 청사 주차장 한편에 마련된 헌혈버스에서 전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유행이 장기화되면서 헌혈자가 급격히 줄어 수혈용 혈액이 부족하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직원들의 자발적인 요청에 의해 마련됐으며, 헌혈에는 관내 학교 희망자들을 포함해 직원 60여 명이 참여했다.

 또한 헌혈과정에서 코로나19 감염우려를 대비해 위생 점검과 소독 작업을 하는 등 참여자 모두가 안심하고 헌혈에 참여 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허인수 교육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헌혈 감소로 혈액이 부족하다는 소식을 듣고 교육기관으로서 국가적 위기에 작은 도움이 되고자 하는 마음으로 마련했다.”며 “진주교육 가족들이 적극적으로 헌혈에 참여해 헌혈 확산 분위기가 조성되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앞으로도 진주교육지원청은 혈액 공급이 원만히 될 때까지 정기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호상 기자  hs25300@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