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문화종합
진주성, 제427주년 창렬사 제향

임진왜란 당시 호국의 일념으로 순국하신 충무공 김시민 장군을 비롯한 장수와 7만 민·관·군의 명복을 기리는 창렬사 제향이 지난 25일 열렸다.

올해 제향은 코로나19 여파로 진주성 호국정신선양회 유족 대표 10여 명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창렬사는 경남도 문화재자료 제5호로 지정돼 있으며, 충무공 김시민 장군 등 39신위를 모시고 있다.

한편 시는 오는 10월 유족회 주관으로 치르던 추계 제향(10월21일)을 시 주관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이호상 기자  hs25300@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