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
밀양 삼문동 벚꽃축제 취소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밀양시 삼문동은 삼문동 벚꽃길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지역 내 주민자치위원회, 체육회, 청년회 회원 40여 명은 벚꽃 만개시기에 벚꽃길을 찾은 드라이브스루 시민들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물티슈 등을 배부하며 ‘사회적 거리두기’ 주민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김원화 주민자치위원장은 “코로나19 단기간 종식은 의료진, 공무원만의 노력으로는 한계가 있다”며 ”시민들이 사회적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할 수 있도록 사회단체가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정기 삼문동장은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적극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삼문동은 코로나19의 지역확산을 막기 위해 매년 개최하던 벚꽃나들이 한마당축제를 취소했다./우동원 기자

우동원 기자  dw-woo7330@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