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거창군, 지난해 회계연도 건정성·효율성 등 결산검사2일~21일까지 20일간, 건전한 재정운영 방향 제시

거창군은 지난해 회계연도 일반·특별회계 세입·세출이 마무리됨에 따라 2일부터 21일까지 20일간 ‘지난해 회계연도 결산검사’를 실시한다.

결산은 예산과정의 마지막 단계로 1회계 연도의 세입·세출예산의 집행실적을 확정된 계수로 표시하는 행위로서 예산 회계 결산(세입 세출 결산)과 재무회계 결산(재무제표)으로 이원화돼 있으며, 예산과의 괴리 정도, 재정운영성과 등을 체계적으로 분석할 수 있고 그 결과를 다음 연도 예산편성과 재정운영에 환류하는 데 의의가 있다.

한편 지난달 24일 제246회 거창군의회 임시회서는 ‘지난해 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을 처리했으며, 대표위원으로 선임된 김종두 의원을 비롯해 임종호·양호일·이종문 회계 관련 전문가 3명 등 총 4명이 결산검사위원으로 선임됐다.

이날 선임된 결산검사위원은 지난해 회계연도의 세입·세출 결산은 물론 계속비와 명시·사고이월비 결산, 채권과 채무 결산, 재산과 기금 결산, 금고 결산 등 예산집행 전반에 대해 건전성과 효율성을 검사하게 된다.

특히 올해 결산보고서는 그동안 단순한 숫자로 표기돼 왔던 결산 개요를 ‘주민이 알기 쉬운 결산 보고서’로 대체하게 되며, 군 일반현황과 세입·세출 결산, 기금 결산, 재무제표에 대한 총괄 분석을 도표와 그래프를 사용해 주민들이 한눈에 알기 쉽게 작성해 오는 6월 의회 승인을 거쳐 홈페이지 등을 통해 군민에게 최종 공개할 계획이다.

손재호 기자  s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