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신재생에너지 주택 지원 사업 지방비 지원단독주택 150가구 태양광 설치비 보조금 지원…연중 상시 온라인 접수

 거창군은 에너지 자립률을 높이고 지역주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단독주택 150가구에 태양광 3㎾를 보급하는 ‘신재생에너지 주택 지원 사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액은 태양광 3㎾ 용량 기준 총 설치비용 502만8000원 중 377만1000원(국비 251만4000원·군비 125만7000원)이며, 신청인은 125만7000원만 부담하면 된다.

 군은 올해 지방비 보조금을 경남도 지자체 평균(108만 원) 대비 20만 원가량 높은 125만7000원을 지원하며, 자부담은 지난해(146만 원)보다 대략 20만 원 낮은 125만7000원으로 줄었다고 밝혔다.

 단독주택 태양광 3kW 설치 시 가구당 70 ~ 80만 원/년 전기 요금 절감 효과가 있으며, 2~3년 이내 본인 투자비 회수가 가능하고, 태양광 모듈(패널)의 수명이 20년 정도이므로 본인 부담금을 제외하면 1000여만 원 정도의 경제적 이득이 발생하게 된다.

 접수는 오는 13일부터 9월 6일까지 연중 상시 가능하며, 지원을 희망하는 가구는 올해 에너지공단서 선정된 참여기업과 계약 체결 후 등기부등본, 본인 사실 확인증명서 등 제출서류를 구비해 온라인 그린홈 홈페이지로 신청하면 된다.

손재호 기자  s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