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해온산업·거제해금강로터리클럽 주거환경개선사업

삼성중공업 협력사 해온산업 임직원으로 구성된 ‘희나사(희망을 나르는 사람들)’ 봉사단원과 거제해금강로터리클럽회원은 거제면 조손가정을 방문해 주거환경개선사업을 펼쳤다고 밝혔다.

지난달 30일부터 시작된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기획한 사업이다.

이들은 건물 외벽 도색작업, 샤시·싱크대 교체 등 노환으로 거동이 불편한 조모의 편의를 도모했다.

희나사 김일배 단장은 “과거에도 우리는 항상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해 왔다”며 “상대적 고통이 큰 우리 이웃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