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함양군, 벼 첫 모내기 실시조운벼 모내기, 추석 전 조기 햅쌀 출하용 8월20일께 수확 예정

함양군 지곡면 도촌리 일원서 올해 벼 첫 모내기가 진행됐다.
 
이날 군내 첫 모내기는 함양 쌀전업농연합회 강기원 회장의 논에서 실시됐으며 일반벼 이앙시기가 내달 중순께를 감안하면 25일 정도 모내기가 빠른 상황이다.

첫 모내기 한 벼 품종은 조생종인 조운벼로 추석 전 조기 햅쌀 출하용으로 재배해 오는 8월20일께부터 수확해 함양농협을 통해 9월 중순 햅쌀로 출하할 예정이다.

군에서 조기 출하용으로 38농가서 30ha 정도를 재배할 계획이며 벼 조기재배를 지속적으로 하고 있는 농가들은 매년 함양농협과 계약재배로 생산하고 있으며 이렇게 생산한 벼는 추석 전 햅쌀로 높은 가격으로 출하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벼 재배농가들이 낮은 쌀 가격에 대응하기 위해 조금이라도 높은 가격으로 수확한 벼를 출하하기 위해 조기재배를 하고 있으며 햅쌀 조기 출하는 생산농가의 부가적인 수익 창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