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지금 경남은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협력사업’ 첫 스타트!‘2020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등 개최 합의

경남도는 도청에서 부산·울산 창업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협력사업 관계기관 간담회’를 개최하고 ‘2020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공동 개최 등을 합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해 12월 ‘제2회 동남권 상생발전협의회 실무협의회’서 창업 지원 협력이 신규과제로 채택된 뒤 구체적인 사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남도 창업 혁신과장 주재로 진행된 이번 간담회는 부산·울산 창업 담당 사무관과 3개 시·도 창조경제혁신센터 본부장 등이 참석해 동남권 창업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3개 시·도가 창업으로 광역경제권을 이루는 데 필요한 관련 사업들을 협의했다.

간담회는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협력사업으로 2020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2020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정책 토크쇼, 2021 동남권 혁신창업 지원펀드 조성 등이 주요 안건으로 논의됐다.

‘2020 동남권 메가시티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는 부울경 통합 공고를 통해 지역별 예선을 거친 스타트업들 대상으로 통합 본선을 거쳐 선발하는 것으로 별도로 시상식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며, 이와 병행해 동남권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모색하는 토크 섹션도 함께 진행키로 합의됐다.

동남권 혁신창업 지원펀드 조성은 하반기에 협의해 내년에 조성할 계획이다.

김일수 도 창업 혁신과장은 “이번 간담회는 올해 도정 3대 핵심과제의 하나로 추진하고 있는 ‘동남권 메가시티 플랫폼 구축’의 일환으로 앞으로 코로나19 이후 펼쳐질 대한민국 신경제에 부·울·경 스타트업이 주도해 새로운 국가 균형 발전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진이 기자  hjl_0313@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