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의령군 코로나19 피해 농업인 긴급자금 지원

 의령군은 코로나19 피해 농업인과 농업 분야 경영안정을 위해 재해 대책 경영 자금을 긴급히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감염 확진 또는 의심으로 격리돼 정상적인 영농활동이 어려운 농가, 내·외국인 등 농작업 보조인력 수급 차질로 정상적인 생산·수확을 하지 못한 농가, 이외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정상적인 경영활동을 하지 못한 것으로 인정되는 농가다.

 지원기준은 피해 농가 영농규모에 따른 품목별 소요 경영비며, 지원한도는 대출기관 심사 기준에 따른 대출 가능 금액으로 농가당 최대 5000만 원까지다.

 대출조건은 고정금리 1.8% 또는 변동금리 1.21%이며 대출 기간은 1년으로 1년 더 연장이 가능하며 과수농가는 3년이다.

 군 관계자는 “재해 대책 경영 자금은 코로나19 상황 안정 시까지 신청 가능하며, 신청 농업인은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재해 대책 경영 자금 특별융자 신청서를 작성하고 담당자의 확인을 거쳐 농협에 신청하면 된다”고 전했다.

이정민 기자  ljm@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