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양보면이장협의회, 코로나 극복 특별성금 기탁

하동군 양보면은 양보면이장협의회(회장 정연용) 회장단이 군수 집무실을 찾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성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평소 이웃사랑 실천과 면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힘쓰고 있는 양보면이장협의회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고자 자체적으로 성금을 모금했다.

정연용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피해 극복을 위해 작은 보탬이 되고자 양보면이장들의 뜻을 모아 성금을 기탁하게 됐다”며 “어려운 상황에도 사명감을 갖고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과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윤상기 군수는 “코로나19로 지역사회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이러한 나눔과 기부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기탁한 성금은 코로나19 예방 및 극복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해 지역사회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