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반짝 직거래 장터 ‘호평’
코로나19로 수익이 급감한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고현청소년문화의집 앞 마당서 반짝 직거래 장터를 열었다.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권순옥) 청소년문화팀은 코로나19로 수익이 급감한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고현청소년문화의집 앞 마당서 반짝 직거래 장터를 열었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거제면에서 파프리카를 재배하는 농가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해 보다 신선한 파프리카를 시중보다 훨씬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어 양쪽 모두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

또한 코로나19로 생활 속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사전 주문을 받아 일부는 비대면 배송으로 이뤄졌으며, 당일 수확한 파프리카를 모두 판매 완료하는 성과를 거뒀다.

고현청소년문화의집 옥경진 직원은 “코로나19로 파프리카 판매가 지난해 같지 않다는 농가의 고충을 전해 듣고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으며, 지역 농가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역 농가 김행숙 대표(동산농원)는 “코로나19로 파프리카 매출이 많이 떨어져 힘들었는데 지역 공공기관서 이렇게 많이 판매해 줘 감사하다”고 거듭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번 직거래 장터 판매대금은 모두 지역 농가에 전달했으며, 공사는 하반기에도 지역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를 한 번 더 가질 예정이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