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청 토우회, 장학기금 500만 원 쾌척

 (재)하동군장학재단(이사장 이양호)은 하동군청 토우회(회장 이충열 관광진흥과장) 임원진이 군수 집무실을 찾아 지역 인재 육성에 써 달라며 장학기금 5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충열 회장은 “장학기금 모금에 십시일반 동참한 회원 여러분에게 감사하다”며 “작으나마 알프스 하동 인재들의 앞날을 밝혀주는 미래의 등불이 돼 소중한 꿈을 이루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설직(토목) 공무원 58명으로 구성된 토우회는 지난 2004년 200만 원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700만 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했으며, 자동이체에도 동참하는 등 장학 재단을 견인하는 원동력이 되고 있다.

 윤상기 군수는 “군정발전에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해 주는 것도 고마운데 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장학기금을 내준 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여러분의 정성어린 성원은 하동 미래 100년의 주역 청소년들이 희망을 키우고 꿈을 만드는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토우회는 장학기금 외에도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1인당 20만 원씩 총 1160만 원의 하동사랑상품권을 구입해 지역 경제 살리기에 솔선 동참하기도 했다.

 토우회는 정기적인 모임을 통해 상호 간 친목 도모는 물론 정보 공유와 업무 노하우 전수 등으로 선·후배 간의 우의를 돈독히 하고 있으며, 인근 광양시와 매년 친선교류로 영·호남 화합을 다지고 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