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道 ‘청경해’(경남 수산물 공동브랜드) 인증 수산물 선정경남도, 현지심사 심의위원회 심사 거쳐 68개 품목 최종 결정

경남도가 올해 상반기 ‘청경해’와 수산물 분야 ‘추천상품’(QC) 상표를 사용할 수 있는 68개 품목을 최종 선정했다.

‘청경해’와 ‘추천상품’(QC)은 도내 생산·제조·가공되는 상품에 대해 지정하고 있으며 ‘청경해’는 청정한 경남 海(바다)에서 생산된 수산물이라는 의미로 지난 2012년부터 도 수산물 공동브랜드로 사용되고 있다.

이번 인증 수산물 선정은 시·군이 추천한 품목을 대상으로 생산·가공 과정과 환경, 설비, 원료 사용 실태 등을 수산 식품 분야 교수 등 전문가가 참여한 엄격한 현지 심사를 통해 지정 적합 여부 종합심사로 결정했다.

이번에 지정된 품목은 신규 지정 14개 품목을 포함해 기존의 기간 만료에 따른 재지정 품목 54개다.

도내 대표 수산물인 굴(8), 멸치(9), 멍게(3), 홍합·피조개·재첩 등 패류(18)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해물 다시 팩(11), 김(4), 어류(6, 기타(9) 품목으로 분포돼 있다.

지정업체에는 위생설비, 포장재 제작, 신제품 개발 등 품질 향상과 인증 비용 등이 지원된다.

또한 국내·외 박람회 참가 지원뿐만 아니라 경남 대표 온라인 쇼핑몰인 e-경남몰의 ‘추천상품, 청경해 전용관’을 통해 온라인 판매를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돼 향후 소득 창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업체 관계자에 따르면 특히 ‘청경해’는 경남 수산물 전용 브랜드로서 내수뿐만 아니라 해외 수출제품에도 해당 브랜드 부착으로 제품 보증과 홍보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전했다.

이종하 도 해양수산과장은 “이번에 지정된 청경해와 추천상품(QC) 품목은 엄격한 심사를 거쳐 지정된 안전하고 신선한 도 대표 수산물이므로 도민들의 많이 이용 부탁한다”며 “경남 수산물이 전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선택받는 상품이 될 수 있도록 지정 수산물 사후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하반기에는 청경해 브랜드 홍보 동영상을 제작해 유튜브를 통해 광고하는 등 청경해의 브랜드 이미지를 높일 계획이며, 이는 청경해 지정 업체들의 매출 증대와 판로 개척에 힘을 보탤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진이 기자  hjl_0313@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