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진단키트 이용 농·작물 병해충 신속 진단함양군, 농·작물 바이러스 등 조기진단 병해충 방제 도움

함양군은 최근 농작물에 각종 병해충이 늘어나고 특히 고추 등 채소류에 바이러스, 청고병 등이 문제가 되고 있어 진단키트를 이용, 이들이 병해충을 조기에 진단해 농업인들이 방제에 활용토록 하고 있다.

고추의 경우 예전에는 탄저병, 역병 등이 주로 문제가 됐으나 최근 들어 토마토 위조바이러스(일명 칼라병), 청고병 등이 문제 되고 있어 조기 진단과 적용약제 방제가 필요하다.

바이러스의 경우 진딧물, 총채벌레 등 매개 해충을 집중 방제해야 하고 사과에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어 문제가 되고 있는 화상병은 국가병해충으로 조기 진단을 통한 방제로 예방적 조치가 필요하다.

군은 농작물 병해충 관련 농업인들의 문의가 늘어남에 따라 농업현장을 방문하거나 내방농업인들이 가져온 농작물 병해충 시료 진단키트를 이용 분석하고 그 결과를 바로 농업인들에게 알려주고 있다.

군 관계자는 “농작물 병해충 진단 시 진단키트를 활용하면 육안 진단보다 정확한 결과를 조기에 알 수 있어 농업인들이 조기에 방제해 병해충에 의한 피해를 경감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