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천시, 사주천년교 전면 개통·교통체증 해소

사천시는 사천의 사주 승격 1000년을 기념하고 사천시가 새천년의 도약을 염원하는 사주천년교의 전 구간을 전면 개통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21일 반룡교차로에서 사주천년교 본선(교량)부까지 총 연장 664m 개통 이후 사천강변 접속도로가 완료됨에 따라 2016년 3월 착공 이래 4년 만에 전 구간 사업이 완료됐다.

사천강을 횡단하는 본선부 280m, 부체도로 2개소 445m, 사천강변 접속도로 2개소 215m로 지난달 29일 현장 합동점검 후 지난 1일 전면 개통하게 됐다.

사천시는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지원사업 제2차 발전종합계획에 반영해 총 사업비 100억 원을 투입한 사주천년교 가설공사 외 구 시가지 상습 교통체증 해소와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순차적으로 도로확장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장기간 공사에 따른 통행 불편에 협조해준 지역 주민께 감사하며, 주민 불편 해소와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효정 기자  kh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