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남해군, 시·군 주요업무 합동평가 2관왕 달성경남도 역점시책 부문 최우수·정부합동평가 부문 우수, 인센티브 3억

남해군은 도내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 경남도 2020년(2019년 실적) 주요업무 합동평가에서 경남도 역점시책 부문 최우수, 정부합동평가 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3억 원의 인센티브를 받게 됐다고 밝혔다.

시·군 주요업무 합동평가는 도정핵심 시책과 시·군의 주요업무 추진성과의 가시화와 정부합동평가에 대비해 행정서비스에 대한 도민 만족도를 높이고자 지난 2014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합동평가는 국민이 주인인 정부, 더불어 잘사는 경제, 내 삶을 책임지는 국가, 고르게 발전하는 지역,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경남도정 역점시책 등 6개 분야 122개의 세부지표를 통해 지난해 1년간의 실적을 시·군부로 나눠 평가했다.

평가수행은 경남도가 구성한 합동평가단 도 부서지표 담당자 139명, 외부전문가 18명으로 구성된 총 157명이 참여했다.

군은 지난 4년간 하위권에 머물던 성적을 만회하고자 장충남 군수를 비롯한 전 공무원의 적극적인 행정업무 추진과 주요업무에 대한 추진상황보고회, 부진 사업에 대한 대책보고회, 월별 실적보고회 등 치밀한 점검으로 이번 평가서 좋은 결과를 얻어 군의 위상을 높일 수 있었다.

평가 결과에 따라 군은 최우수, 우수기관 도지사 표창 수상과 함께 3억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받게 됐다.

군 관계자는 “직원을 대상으로 1대 1교육, 추진상황보고와 군민을 위한 우수정책발굴 등으로 내년(2020년 실적) 시·군 주요업무 합동평가에 대비할 계획”이라며 “행정의 효율성 제고와 군민이 살기 좋은 행정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