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대한적십자사봉사회 통영지구협, 사랑의 쌀 전달

 대한적십자사봉사회 통영지구협의회(회장 안정숙)는 희망풍차결연 153세대에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달은 각 읍·면·동 단위봉사회별로 적십자 후원금으로 마련한 쌀을 수령해 지역 내 결연 세대를 가가호호 방문해 전달했으며, 무엇보다 코로나19로 심리적으로 위축된 이웃들을 보살피며 직접 안부를 확인해 더 의미 있는 시간이 됐다.

 안정숙 대한적십자사봉사회 통영지구협의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생활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작은 희망의 씨앗이 되길 바라며, 경제적으로 힘들고 더위까지 시작되는 어려운 시기에 적십자봉사원이 언제, 어디서든 희망을 심는 사람이 되고자 열심히 활동하겠다”며 희망풍차 결연세대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기원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