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시민축구단! 울산과 리턴매치 복수전 성공울산시민축구단 3대 1 격파·5라운드 패배 설욕 쾌거

진주시민축구단이 지난 27일 울산종합경기장서 열린 2020 K4 리그 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울산시민축구단에 3대 1로 승리하며 지난 5라운드의 패배를 설욕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5라운드 홈경기서 울산시민축구단에 2대 3으로 역전패 당하며 쓰라린 시즌 첫 패배를 경험한 진주시민축구단은 경기 시작부터 울산시민축구단을 매섭게 몰아붙이며 경기를 주도했다.

경기 시작 2분께 박광일 선수의 패스에서 이어진 한건용 선수의 그림 같은 헤딩슛으로 선제골을 기록하며 기선을 제압하는데 성공한 진주시민축구단은 전반 13분께 패널티킥으로 동점골을 허용했으나, 전반 23분 한건용 선수가 멀티골을 터트리며 또다시 그 차이를 벌렸다.

연이어 전반 25분께 4라운드 서울노원유나이티드와의 경기서도 결승골을 기록한 나준수 선수의 쐐기골에 힘입어 3대 1로 승리했다.

이날 설욕에 성공한 최청일 감독은 “지난 5라운드 홈경기서 아쉽게 패배한 이후 와신상담하는 자세로 상대팀의 포메이션과 전력분석에 최선을 다했다”며 “더워지는 날씨와 힘든 일정에도 묵묵히 훈련에 임해준 선수들에게 이번 승리의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라운드까지 3승 2무 1패의 성적을 거두고 있는 진주시민축구단은 내달 4일 여주시민축구단을 상대로 원정 경기를 가질 예정이다.

이호상 기자  hs25300@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