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무전동 새마을단체연합 사랑의 집 고쳐주기

 통영시 무전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공명수), 새마을부녀회(회장 이득순), 새마을문고회(회장 최난영)는 저소득 가정을 방문해 사랑의 집 고쳐주기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집수리 대상 세대는 주거 환경이 열악해 생활에 불편을 겪고 있으나 어려운 생활 형편 등 자력으로 집 수리가 불가했다.

 이날 20여 명의 회원들이 참여해 건물 외벽 도색 등을 진행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했다.

 집 수리에 참여한 회원들은 “무전동 주민들에게 행복을 줄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철규 무전동장은 “바쁘신 중에도 진정 의미 있는 봉사를 실천한 무전동 단체 회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앞으로도 힘들게 생활하는 이웃들에게 희망을 주고 더불어 사는 무전동을 만드는 데 다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