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제29대 이도완 하동부군수 취임하동군, 임용장 받고 공식 업무 시작…100년 미래 성공적 추진에 힘쓸 것
이도완 하동부군수

제29대 이도완(사진·45·지방서기관) 하동부군수가 지난달 30일 윤상기 군수로부터 임용장을 받고 1일부터 공식 업무에 들어간다.

이도완 신임 부군수는 1일 하동읍내 환경정화 활동을 시작으로 오전 8시30분 하동공원에 있는 충혼탑을 참배하고 국·과·소장과 티타임을 가진 뒤 본청 국과소를 찾아 직원들과 인사하는 것으로 취임식을 대신한다.

마산 출신의 이 부군수는 마산고등학교, 중앙대학교, 경남대학교 행정대학원을 졸업했으며 지난 2002년 지방 고등고시에 합격해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경남도 규제 개혁담당, 문화정책담당 등을 역임하다 지난 2016년 서기관으로 승진한 뒤 장애인복지과장, 행정과장, 대외협력담당관으로 근무해 왔다.

이 부군수는 “윤상기 군수를 비롯한 공직자 여러분의 성원과 배려로 군과 인연을 맺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윤상기 군수를 뒷받침해 행복한 군민, 튼튼한 군 건설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 민선7기 3년 차의 시작을 잘 이끌어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군민의 편에 서서 군민과 함께 협의하고 소통하는 행정이 될 수 있도록 역량을 최대한 발휘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28대 하동부군수로 취임해 지난 1년간 공직생활 동안 쌓은 노하우를 기반으로 마지막 열정을 쏟아낸 박금석 부군수는 지난달 30일 이임식을 갖고 경남도로 복귀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