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
승관원, 한국승강기대학에 재정 지원

세계 최초 승강기 전문 엔지니어를 육성하기 위해 올 3월에 개교한 한국승강기대학이 행정안전분 산하기관인 한국승강기안전괸리원이 재정 지원을 확정해 학교 운영에 탄력을 받게 됐다.

3일 한국승강기대학에 따르면 한국승강기안전관리원이 지난달 30일 이사회를 통해 승관원의 경영효율화로 마련된 잉여금 일부를 원활한 대학을 운영키 위해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대학 관계자는 “이번 재정 지원이 한국승강기대학의 발전뿐만 아니라 승강기안전문화 향상과 승강기 산업계의 발전을 위해 큰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대학의 운영이 안정화되고 재정자립이 확보되기까지 필요한 몇 년 간 승관원 측에서 매년 이익 잉여금의 절반(법인세법상 비용처리 최대한도)에 해당하는 재정을 지원할 예정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또, 승관원은 조만간 재정 지원 뿐 아니라 관련 업계와 손잡고 기업이 원하는 ‘현장 중심형 맞춤인재 양성’과 취업지원, 교재개발, 녹색기술을 접목한‘차세대 승강기 기술개발’ 등을 위한 구체적인 대학 교육 지원방안을 공동으로 협력할 것을 천명하는 협약을 수 일 내에 발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승관원은 행정안전부 소속의 기관으로서 현재까지 거창군과 함께 승강기 산업밸리 조성사업과 그 일환인 한국승강기대학의 설립과 운영에 깊이 관여해 왔다.

김동수 기자  kd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