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용남면새마을부녀회, 사랑의 여름이불 나눔 행사

통영시 용남면새마을부녀회는 용남면 경로당 29곳을 방문해 사랑의 여름이불 나눔 행사를 전개했다고 밝혔다.

이번 나눔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분위기에 활력을 불어 넣고 사회적으로 소외돼 외로움을 느끼는 어르신들의 여름 건강을 챙기고자 마련됐다.

이날 부녀회 회원들은 용남면 내 경로당 29개를 방문해 여름이불, 화장지, 간식꾸러미를 지역 내 독지가가 기탁한 쌀과 함께 전달하며 어르신들의 안부를 살폈다.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은 “더워지는 날씨 때문에 기운이 없었는데 이렇게 방문해 말벗이 돼 주고 꼭 필요한 물품과 간식까지 챙겨줬다”며 고마움 전했다.

김종재 용남면새마을부녀회장은 “기뻐하는 어르신들을 보니 보람을 느끼고 코로나19와 무더위로 외출이 힘든 어르신들이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병규 용남면장은 “매년 어려운 이웃을 발굴해 따뜻한 희망을 전하는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어르신들에게 건강하고 활기찬 여름 나기를 강조하며 앞으로도 주변에 소외되는 이웃들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용남면새마을부녀회는 매년 경로잔치, 김장 나눔, 장학금 전달, 쌀 기탁 등 소외계층을 향한 이웃사랑을 꾸준히 실천해 오고 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