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경남도,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 ‘도부 2위’ 쾌거5대 국정목표 중 4개 국정목표서 ‘우수 지자체’ 선정 영예 안아
월별 실적관리·맨투맨 토론회 등 다양한 성과향상 대책 ‘가시적 효과’

경남도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서 도부 2위의 높은 성적을 거두며, 민선7기 전반기 도정 운영에 대해 매우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또한 5대 국정목표 중 총 4개 국정목표 부문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면서 국정과제 추진 전반에 걸쳐 고른 성적을 거뒀다.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도는 87개 정량지표 가운데 79개 지표서 목표를 달성하며(목표 달성도 90.8%) 지난 2009년 평가 이후 11년 만에 최상위권 성적을 기록했다.

특히 도는 경제·복지·보건·안전 환경 등 전 분야에서 고르게 성과향상을 이뤄내며 코로나19 등 어려운 경제여건을 극복하는 데도 크게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또한 35개 정성지표를 대상으로 진행한 정성 평가서도 경남만의 특색 있는 우수사례 2건이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2건의 우수사례는 경남만의 독창성, 효과성, 전파 가능성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먼저 제4차 산업혁명 대응 우수사례로 선정된 ‘제4차 산업혁명 대응, 경남 스마트산업에서 길을 묻다!’는 민선7기 이후 경남 주력 산업인 제조 산업의 장기 침체를 극복하고 4차 산업혁명에 따른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사례들로, 실제로도 경남의 제조업 부흥에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았다.

‘세계 무인 선박 시장 선점을 위한 무인 선박 규제 특구’ 우수사례는 세계 무인 선박 시장 선점을 위한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 경남의 노력을 고스란히 담아내 경남 조선산업의 위기 탈출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했다는 점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지난 한 해 동안 도는 ‘도민이 행복한 도정’을 실현하고자 월별 목표 관리, 전문가 컨설팅 등 합동평가 성과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 왔다.

박일웅 도 기획조정실장은 “도민이 체감하는 행복한 변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추진한 도의 성과향상 대책이 이번 실적 향상에 큰 도움이 됐다”며, 지난해 경남의 여러 악조건 속에서도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준 관계 공무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올해도 매우 어려운 상황이 예상되고 있지만, 항상 그랬듯이 위기는 곧 기회가 될 것”이라며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노력한다면 내년에도 의미 있는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는 국정 주요시책, 국고보조사업 등 국가 전반적인 정책을 수행함에 있어 지방자치단체의 효율성과 책임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매년 실시되고 있다.

한진이 기자  hjl_0313@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