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산청군 청소년 ‘코로나 블루’ 심리 상담 지원이달 말까지 검사·교육 등 집중 치유 기간 운영

산청군이 지역 청소년들의 ‘코로나 블루’를 해소하기 위해 이달 말까지 ‘집중 심리치유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해당 기간 동안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심리검사와 상담, 교육을 실시하며 마스크 나누기도 함께 시행한다.

‘코로나 블루’는 ‘코로나19’의 코로나와 ‘우울하다’는 뜻의 ‘블루(blue)’의 합성어로 코로나19에 따른 우울, 불안, 스트레스를 뜻한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청소년사이버상담센터에 따르면 최근 상담 호소문제 영역 중 ‘가족’ 관련 상담은 지난해 대비 45.3%, 불안이나 우울 등 ‘정신건강’ 관련 상담은 23.1%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청소년들이 장기간 가정생활을 하며 가족 간 갈등을 겪거나 익숙하지 않은 온라인 강의, 등교 후에도 친구들과 거리두기를 지켜야 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와 무력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는 것을 방증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 블루 증상을 호소하는 청소년들이 청소년상담복지센터의 전문 프로그램을 통해 불안과 스트레스를 잘 이겨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이 운영하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지역 내 만 9~24세 청소년들을 위해 상담·교육, 청소년 안전망을 통한 위기 지원, 학교폭력예방, 해소 사업, 인터넷·스마트폰 의존 예방 해소 사업, 1388청소년전화 등을 운영하고 있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